SUF02027.jpg

1948년도에

이제명목사가 재무담당 마일서와 둘이서

현재 삼육대학교 부지를 구입하기 위하여

당시 일본에 거주했던 영친왕과 만나서 계약을 하고 기념사진을 찍은 모습